이용후기

5년만에 다시 찾은 꼬맹이 짱아의 지리산둘레길 완주기 #4 주천-운봉

작성자
watermap
작성일
2017-07-13 17:43
조회
4554


흙냄새

바람냄새

나무냄새


 

이 냄새들이 우리를 ‘길’에 중독되게 만드는 것 같습니다.

2017년 6월 17일 내려진 폭염경보정도는 그냥 참고사항에 불과합니다.

아무도 더워서 안간다는 이야기는 안하니까요.

조금 더 쉬고 얼음물 한병 더 챙기면 그만이라고 생각하는 듯 합니다.

 

오늘 가는 길은 지리산둘레길 중 가장 먼저 만들어진 남원 주천-운봉 코스입니다.

2시간여를 등산하듯 올라간 후에 햇볕이 내리쬐는 평지길을 9키로 정도 걸어야 하는 쉽지 않은 코스입니다.

 

개미정지, 연리지, 사무락다무락, 초가집……

5년전 하루전날인 2012년 6월 16일에도 이 길에 있었던 꼬맹이 짱아가 기억의 주머니를 뒤져 주섬주섬 내놓은 것들입니다.

모두 그대로 만나볼 수 있을지 기대가 됩니다.

 

주천-운봉 코스는 첫코스이기도 해서 많은 사람들이 찾는 길이기도 합니다.

그런데, 오늘은 날씨탓인지 예전보다 사람이 많지는 않습니다.

아쉽네요.

함께 여럿이 걸으면 훨씬 더 즐거울텐데 말입니다.

 

산속 오르막이 시작된 지점에 있던 ‘개미정지’ 자리엔 안내판 대신 스탬프박스가 자리잡고 있었습니다.

이 스탬프를 찍기 위해서는 꼼짝없이 이 곳까지는 와야겠습니다.

 

5년전 날씬했던 아빠는 어디가고 곰돌이 푸처럼 되어가는 아빠는 오르막길이 너무 힘듭니다.

여전히 날씬한 엄마는 뒤에서 안타까운듯이 ‘뱃살 빼자’ 구호를 외치며 따라옵니다.

아빠의 마음을 아는지 모르는지 짱아는 다람쥐처럼 시야에서 사라져버리네요.

 

너무 사랑해서 하나가 되어버린 연리지 앞에는 나란히 앉아 사진을 찍을 수 있게 돌벤치가 새로 생겼습니다.

여전히 신기하게 생긴 사무락다무락 소나무를 지나, 오르막을 다 오르고 내린 곳엔 오아시스처럼 비닐하우스 식당이 있습니다.

만장일치로 ‘파전’과 ‘라면’을 맛있게 먹었습니다.

‘라면’은 언제나 진리입니다.

 

초가집 옆을 시작으로 9키로 정도는 그늘이 없는 평지길입니다.

지금부턴 더위와의 싸움이죠.

그런데 예상치 못한 일이 벌어졌습니다.

짱아가 빠른 속도로 걷기 시작합니다.

엄마가 종종걸음으로 따라 가다 이내 뛰어야 할 정도로 빠른 속도입니다.

파전의 힘? 라면의 힘?

 

이렇게 속도를 늦추지 않고 1시간 40분만에 목적지 운봉에 도착해버렸다면 믿기 어렵겠죠?

5년전엔 아빠 목말을 타고 걸었던 그 꼬맹이 짱아가 말입니다.

 

짱아의 씩씩한 도전은 계속됩니다.















facebook twitter google
전체 0

전체 547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추천 조회
공지사항
지리산둘레길 이용후기 (3)
숲길 | 2014.08.20 | 추천 0 | 조회 40832
숲길 2014.08.20 0 40832
483
지리산둘레길 14코스(원부춘~가탄)
fncldk56 | 2018.05.07 | 추천 0 | 조회 4803
fncldk56 2018.05.07 0 4803
482
지리산둘레길 13코스(대축~원부춘) (2)
fncldk56 | 2018.04.29 | 추천 0 | 조회 5294
fncldk56 2018.04.29 0 5294
481
둘레길의 발전 (1)
white62 | 2018.04.17 | 추천 0 | 조회 4699
white62 2018.04.17 0 4699
480
4. 7 토요걷기
지리산둘레길 | 2018.04.10 | 추천 0 | 조회 4596
지리산둘레길 2018.04.10 0 4596
479
감사합니다.
이윤희 | 2018.01.03 | 추천 0 | 조회 5144
이윤희 2018.01.03 0 5144
478
토요걷기 잘 마무리되었습니다 (3)
master | 2017.11.29 | 추천 2 | 조회 6031
master 2017.11.29 2 6031
477
구간별 교통안내에 대해서.. (7)
청산 | 2017.11.27 | 추천 3 | 조회 5624
청산 2017.11.27 3 5624
476
성심원 안내센터에서 근무하셨던 박성덕 선생님 감사합니다. (2)
강원길 | 2017.10.19 | 추천 2 | 조회 5089
강원길 2017.10.19 2 5089
475
노란 행운의 리본을 찾으러
p12011 | 2017.10.10 | 추천 0 | 조회 4763
p12011 2017.10.10 0 4763
474
노란 행운의 리본을 찾으러
p12011 | 2017.10.10 | 추천 0 | 조회 4449
p12011 2017.10.10 0 4449
473
노란 행운의 리본을 찾으러
p12011 | 2017.10.10 | 추천 0 | 조회 4541
p12011 2017.10.10 0 4541
472
탐방센터 선생님게 감사드립니다
김형갑 | 2017.10.10 | 추천 2 | 조회 4487
김형갑 2017.10.10 2 4487
471
클린걷기를 다녀와서 (1)
선말수(최미연) | 2017.10.08 | 추천 1 | 조회 4610
선말수(최미연) 2017.10.08 1 4610
Re:클린걷기를 다녀와서...사진후기 (1)
fyb3 | 2017.10.10 | 추천 1 | 조회 5013
fyb3 2017.10.10 1 5013
470
9/30 토요걷기 함양안내센터-중기V 구절초마을, 작은음악회 사진후기 (1)
fyb3 | 2017.10.02 | 추천 3 | 조회 4684
fyb3 2017.10.02 3 4684
469
2017.10.1 오후 고동재농원에서 수철마을까지 카메라
Khpark | 2017.10.01 | 추천 0 | 조회 4773
Khpark 2017.10.01 0 4773
468
9/23 토요걷기 오미-구례 사시천 코스모스, 구례장터 구경 사진후기 (6)
fyb3 | 2017.09.28 | 추천 1 | 조회 5353
fyb3 2017.09.28 1 5353
467
9/16 하동센터 - 삼화실 토요걷기 후기 사진모음 (3)
fyb3 | 2017.09.21 | 추천 3 | 조회 5717
fyb3 2017.09.21 3 5717
466
9/2 토요걷기 인월센터~퇴수정까지 그리고, 여흥~ ^^ (1)
fyb3 | 2017.09.15 | 추천 1 | 조회 4994
fyb3 2017.09.15 1 4994
아~ 이 친구가 태양이 였구나~^^
fyb3 | 2017.09.21 | 추천 0 | 조회 4372
fyb3 2017.09.21 0 4372
465
노란 행운의 리본을 찾으러 (1)
p12011 | 2017.09.09 | 추천 1 | 조회 5116
p12011 2017.09.09 1 5116
464
노란 행운의 리본을 찾으러 (1)
p12011 | 2017.09.09 | 추천 0 | 조회 4678
p12011 2017.09.09 0 4678